돌발기

아토피 피부염은 가려움을 유발하는 만성 염증 질환으로 주로 아동층과 젊은이들에게 자주 발생하며, 염증성 돌발의 재발과 일시적인 진정이 번갈아가며 나타납니다.

아토피 피부염의 돌발은 치아가 나거나 스트레스, 또는 기온의 변화로 인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대개의 경우, 돌발시에는 염증과 가려움증을 감소 시키는 목적의 바르는 약으로 하는 치료도 효과적입니다.

아토피 돌발 시 치료, 진정, 예방

염증을 진정시키고 붉은 상처와 진물을 신속히 가라 앉히기 위해서는 하루에 한 번씩 반드시 스테로이드를 발라야 합니다(일반적으로 4~8일간).
의사의 처방에 따라 사용할 경우 부작용 발생은 거의 없습니다.

스테로이드 사용에 관한 보다 자세한 정보

보다 심하고 강한 습진의 경우, 다른 치료법이 처방될 수 있습니다(예. 바르는 면역억제제- 의약품으로 피부과 및 소아과 전문의에 의해 처방).

습진 : 붉은 반점-->건조한 피부--> 가려움증

염증 상처 부위에 직접 바른 스테로이드제가 염증과 홍반을 치료한다면, 하루에 여러 차례 바르는 보습제는 피부 건조를 줄여주어 건성 피부가 주는 불쾌함과 가려움증을 감소시켜 줍니다.

 

 

>> PO-SCORAD* 프로그램을 사용해 자녀의 아토피 지수 측정

* PO-SCORAD (Patient Oriented SCOring Atopic Dermatitis / 환자 지향적 아토피 등급 측정) : Allergy. 2011 Aug;66(8):1114-21. doi: 10.1111/j.1398-9995.2011.02577.x. Epub 2011년 3월 18일

아토피 피부염 : 돌발기

 

유발 요인 

  • 아토피 피부염은 비누, 세제, 까칠까칠한 천, 일부 음식, 더위 및 땀을 비롯한 자극성 물질과의 접촉을 통해 돌발할 수 있습니다.
  • 건조한 주변 공기, 치아가 날 때, 일부 환경의 변화 및 스트레스도 피부 가려움증과 아토피 돌발을 초래할 수 있습니다.

위생 팁

자극 받은 피부는 특별하게 케어해야 합니다.
피부를 너무 세게 문지르지 않고 저자극의 클렌징을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 물의 온도는 반드시 34 °C를 넘지 않아야 합니다.
  • 샤워를 할 때에는 피부를 건조하게 하는 물의 석회 성분을 고려하여 5분을 넘지 않도록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 목욕을 할 때에는 물의 경도 약화를 위해 입욕제를 풀어 사용하는것이 좋으며, 15분을 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세정제는비누 성분이 들지 않은 'soap free' 제품을 사용하여 피부 자극을 덜어 주어 부드러운 클렌징을 합니다. 
  • 피부에 직접 닿는 화장솜보다는 매우 순한 세안제를 사용하는 것이 피부에 자극을 줄여 줄 수 있습니다.
  • 피부에 남는 클렌저는 부드러운 티슈로 닦거나 물로 헹궈줍니다.
  •  마지막으로 물기를 닦아 낼 때는 수건으로 세게 문지르면 가려움증을 유발하게 되니 부드럽게 물기를 걷어내어 물기를 말리는 것이 중요합니다.

>> 일상생활에서의 팁